국내서 '오미크론 변이' 나왔다…나이지리아 방문 40대 부부와 자녀
한승희 기자  seunghee@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2-01 21:28:16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우리나라 첫 오미크론 변이 감염사례가 나왔다.

1일 방역당국은 나이지리아를 방문했던 인천 거주 40대 부부 등이 최종적으로 코로나 변이 '오미크론'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

방역당국에 따르면 이 부부는 지난 10월 28일 모더나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지난달 14일부터 23일까지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뒤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귀국 후 코로나19검사를 받고 지난달 25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오미크론 변이 감염이 의심돼 변이 확정을 위한 전장유전체 검사를 시행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