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74세 AZ 미접종자 내일부터 사전예약…내달 1차 접종
한승희 기자 seunghee@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6-22 09:36:17
  •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예약했지만, 이달 중 접종을 받지 못하는 고령층 등에 대한 백신 접종이 다음 달 재개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22일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추진단)은 60∼74세 고령자 및 만성 중증 호흡기 질환자 등 이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전 예약자 가운데 접종을 완료하지 못한 이들은 다음 달 5∼17일 전국 예방접종 센터에서 화이자 백신으로 1차 접종을 한다고 밝혔다.

1차 접종 사전 예약은 23일 0시부터 30일 오후 6시까지 8일간 진행된다.

대상자는 사전예약 누리집이나 질병관리청 및 각 지방자치단체 콜센터를 통해 예약할 수 있으며, 자녀의 대리 예약도 가능하다.

사전예약 기간과 접종 일정 등 관련 정보는 문자 메시지를 통해 별도로 통보된다.

다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자였으나 기간 내에 예약하지 않았거나 사전 예약을 취소하지 않은 채 접종받지 않은 사람은 대상자에 해당하지 않는다.

한편 정부는 18∼59세 일반인을 대상으로 대규모 접종이 실시되는 만큼 백신 수급 불안이 발생하지 않도록 다각도의 대책을 마련 중이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