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한시생계지원금 신청률 276% 초과 달성
김철희 기자 chk1500@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6-23 07:43:07
전국 평균 신청률 140% 보다 훨씬 웃돌아...이달 중 저소득 가구에 50만원 지급
  • 예천군청 전경. 사진=예천군 제공
    AD
[예천(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예천군이 지난달 10일부터 이달 4일까지 코로나19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주민들을 위해 추진한 '한지생계지원금' 온라인·현장 접수를 받은 결과 전국 평균 신청률 140%를 훨씬 웃도는 276%(2210가구)를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군은 당초 사업비 4억원을 배정받았으나 신청률 초과 달성으로 부족한 사업비 1억5000만원을 경상북도에 요청했으며, 그 결과 총 국비 5억5000만원을 확보했다.

이는 한시 생계지원T/F팀을 별도로 구성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이 신청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지난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대상자, 차상위계층,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등 취약계층 대상자를 읍·면별로 분류해 공무원들이 직접 현장을 뛰며 신청 안내를 도왔기 때문이다.

특히 거동이 불편한 고령 어르신들을 위해 경로당을 찾아가 신청서를 받는 등 지역 특성에 맞는 대상자를 적극적으로 발굴했다.

김학동 군수는 "이번 한시생계지원으로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위기 가구 생활 안정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예천군은 소득재산기준과 타 재난지원금 중복 지원 여부 등 심사를 거쳐 일반 저소득 586가구에 50만원을 지급하고 소규모 농가 경영지원바우처 대상 1112가구는 30만원을 제외한 차액 20만 원을 이달 28일까지 계좌 지급할 예정이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