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투세븐,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한화
정우교 기자 jwkyo@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9-23 08:48:55
  • AD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23일 제로투세븐의 실적이 점차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만8000원으로 제시했다.

제로투세븐의 3분기 실적은 매출액 314억원, 영업이익 32억원, 당기순이익 22억원으로 전망됐다. 김동하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코스메틱의 이익 체력 제고 속에 구조조정에 따른 패션 적자 축소로 이익 개선이 가능해 보인다"고 분석했다.

또한 "연간 실적 추정치를 매출액 1282억원에서 1263억원으로, 영업이익 137억원에서 107억원으로 하향 조정했다"면서 "2분기 실적과 함께 재고 관련 비용 증가, 중국 관광객 예상 입국자 수 감소 등을 반영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예상보다 속도는 더디나 방향성에 대한 변화는 없어 올해 매 분기 이익 개선이 가능하다는 기존 관점에 대해서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이와 함께 내년 제로투세븐 실적을 주목했다. 그는 "온라인화 온기 효과에 따른 패션 적자의 축소, 코스메틱 수출 성장세 지속, 코로나19 완화에 따른 회복 등을 감안할 때 과거와 다른 이익 레발 달성이 전망된다"고 분석했다.

이와 함께 "중국 관광객 입국자 수 증가 시 주가 상승의 촉매로 작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