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 프로게이머 ‘페이커’가 웹툰으로 ‘더 챌린저’ 공개
장정우 기자 jjw@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9-24 09:40:11
  •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AD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의 전설적인 프로 게이머 페이커를 모티브로 한 캐릭터가 등장하는 웹툰 ‘더 챌린저’를 카카오페이지에서 공개했다고 24일 밝혔다.

더 챌린저는 세계인이 열광하는 스타 게이머 페이커를 모티브로 한 인물이 작품 속 교수로 등장하는 판타지 액션 웹툰이다.

페이커 선수 실제 소속사인 T1에서 기획했으며,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지식재산권(IP)인 ‘나 혼자만 레벨업’과 ‘템빨’을 제작한 레드아이스스튜디오의 신작이다.

페이커는 더 챌린저를 두고 “게임과 나를 소재로 한 웹툰을 보는 것은 매우 신선한 경험”이라며 “소속사와 다양한 논의를 거쳐 더 챌린저가 탄생했다”고 말했다.

더 챌린저에는 VR(가상현실) 게임이 전면에 등장한다. 주인공은 ‘루저’라며 남들에게 손가락질 받는 박노아, 그는 페이커를 모델로 그린 교수라는 인물을 만나면서 인생이 뒤바뀐다. 프로게이머라는 꿈을 품은 그는 교수로부터 VR 게임을 배우게 되고, 게임 속에서 현란한 활극을 펼치며 이내 최고의 플레이어로 성장하게 된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는 웹툰과 리그 오브 레전드의 전설적 프로게이머 페이커의 만남으로, 국내외 MZ 세대 팬들 사이에 다양한 상승효과가 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웹툰을 중심으로 한 다채롭고 신선한 콘텐츠 실험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