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이재명에 "박근혜도 1원도 입금받은 일 없어"
박준영 기자 bakjunyoung@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9-18 21:10:24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장지구 의혹을 일축하며 '1원도 받은 일이 없다'고 말한 데 대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이런 논리라면 박근혜 전 대통령도 통장에 1원도 입금받은 일이 없다"고 반박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 지사 통장에 1원이 입금됐는지가 중요한 게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제가 탄핵이 정당했다고 받아들였던 이유는 앞으로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인사들에게도 더 엄격해진 잣대가 적용되길 기대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 지사는 이날 광주시 남구 미혼모시설을 방문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담당 직원들과 도시공사, 관련 공무원한테 이건 반드시 나중에 특수부 수사를 받게 될 사안이니 일체 의심 받지 않도록 행동해야 하고, 철저하게 공정하게 해야 된다고 누차 지시했던 사안"이라며 "저는 1원도 받은 일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안에 대해 "토건 비리,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언급했다.

  •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