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흥 IOC위원, 주한일본대사 만나 동북아 스포츠 현안 논의
이영호 기자 yhlee@hankooki.com 기사입력 2020-12-22 17:21:16
  • 왼쪽부터 도미타 고지 주한일본대사, 이기흥 IOC 위원
이기흥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 지난 21일 서울 주한일본대사관에서 도미타 고지(富田浩司) 주한일본대사를 만나 동북아시아 스포츠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기흥 위원과 도미타 고지 대사는‘2020 도쿄하계올림픽대회’를 시작으로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대회’,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등 동북아시아에서 국제적인 이벤트가 이어지는 만큼 각각의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한일 양국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모았다.

도미타 고지 대사는 앞으로 동북아 스포츠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으며, 이기흥 위원은 스포츠를 통해 동북아의 평화와 번영을 함께 이루어야 한다는 데 공감을 표하며 이를 위해 노력할 것임을 약속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