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아, 서하준과 욕조에 누워 '파격 도발' 커플 화보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1-12 10:21:41
배우 홍수아가 서하준과 커플 화보를 선보였다.

'불새 2020'에서 이지은 역을 맡아 야무지고 당찬 걸크러시 매력을 뽐내고 있는 홍수아가 극 중 '지은 바라기' 서정민 역의 서하준과 함께한 파격 화보를 전격 공개했다.

매거진 맥앤지나의 표지를 장식한 두 사람은 호텔 스위트룸의 침대와 욕조를 배경으로 도발적인 포즈를 선보여 '숨멎' 케미를 드러냈다. 특히 홍수아는 치명적인 눈빛과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남심을 사로잡으며 ‘매혹 여신’의 면모를 뽐냈다. 서하준 역시 구릿빛 피부를 드러내며 야성적 매력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홍수아는 인터뷰에서 "원작 '불새'를 집필하신 이유진 작가님이 지은-정민의 멜로 감정선을 사랑을 너무도 애틋하게 잘 그려주시고, 이현직 감독님과 김재홍 감독님이 섬세하고 예쁘게 연출을 해주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지은이라는 캐릭터도 굉장히 매력적이지만 하준 씨가 서정민 캐릭터를 워낙 잘 소화해줘 설렘이 배가된다. '불새 2020'은 여러 가지로 나에게 특별한 작품으로 인생작으로 남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대륙의 첫사랑 아이콘'이라는 별명에 대해서는 "사실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부끄럽고 감사하다. 중국에서 맡았던 역할들이 대부분 청순하고 보호 본능을 일으키는 캐릭터였고, '눈이없는 아이'라는 중국 영화에서는 당당하고 정의로운 기자 역할을 맡기도 했다"고 전했다.

또 홍수아는 "하얀 도화지에 어떤 색을 입혀도 예쁘게 흡수하는, 수만 가지의 캐릭터를 표현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목표를 밝혔다.

한편, 홍수아와 서하준이 출연 중인 드라마 '불새 2020'은 평일 오전 8시 35분 SBS에서 방송된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