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티팜, 코로나19 mRNA 백신용 LNP 약물 전달체 기술 도입
경제산업부 조민욱 기자 mwcho91@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4-08 14:18:20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에스티팜은 제네반트 사이언스와 코로나19 mRNA 백신 개발 및 상업화를 위한 지질 나노 입자(LNP) 약물 전달체 기술 도입에 관한 비독점적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에스티팜은 한국, 일본 등 아시아 12개국에서 제네반트의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을 이용해 코로나19 mRNA 백신을 직접 개발하고 생산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했다.

제네반트는 에스티팜으로부터 계약금과 기술이전 비용을 포함해 코로나19 mRNA 백신 개발 및 상업화에 따른 마일스톤으로 최대 약 1496억원을 받는다.

제네반트의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은 안전성과 유효성이 임상으로 검증됐다. 에스티팜은 코로나19 mRNA 백신 개발 및 상용화를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mRNA 백신은 변이된 염기서열만 교체하면 가장 신속하게 중화항체를 유도할 수 있는 백신 플랫폼 기술”이라며 “이번에 도입한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을 적용해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 mRNA 백신뿐만 아니라, 남아공과 브라질 변이 바이러스 등에 최적화된 mRNA 백신의 자체 개발과 상업화를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