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오재원, 가슴 통증으로 삼성전 결장…박계범 선발 2루수[잠실에서]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upcoming@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4-08 16:13:21
  • 두산 오재원-박계범.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잠실=윤승재 기자] 두산 베어스 오재원이 가슴 쪽 통증으로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전날 두각을 드러낸 박계범이 선발 2루수로 나선다.

오재원은 지난 7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선발 2루수로 출전했으나, 경기 도중 가슴 통증을 느끼고 박계범과 교체됐다.

결국 오재원은 8일 경기에도 결장한다. 8일 경기 전 만난 김태형 감독은 “가슴 쪽에 통증이 남아있다. 경기는 힘들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그 자리는 박계범이 메운다. 박계범은 전날 경기에서도 오재원을 대신해 2루 수비를 맡은 바 있다. 이날 박계범은 호수비 2개로 더블플레이 2개를 만들어내며 팀 승리를 지켜냈다.

한편 8일 경기에서 두산은 허경민(3루수)-페르난데스(지명타자)-박건우(우익수)-김재환(좌익수)-양석환(1루수)-김재호(유격수)-박세혁(포수)-박계범(2루수)-정수빈(중견수) 순으로 타선을 꾸렸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