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득점 등에 업었지만, 류현진 3회 3실점 역전 허용[류현진 중계]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upcoming@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5-07 05:56:26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시즌 2승에 도전하는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3회 실점을 추가했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오전 4시 37분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오클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2021 메이저리그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올 시즌 5경기에 나서 1승 2패 평균자책점 2.60을 기록 중인 류현진은 지난달 26일 탬파베이전 도중 오른쪽 둔부에 통증을 느끼고 조기 강판돼 시즌 2승 달성에 실패한 바 있다. 이후 부상자 명단에까지 오른 류현진은 복귀전인 오클랜드전에서 시즌 2승에 재도전한다.

이날 오클랜드는 좌완 류현진을 상대로 마크 칸하(좌익수)-라몬 로레아노(중견수)-맷 올슨(1루수)-신 머피(포수)-맷 채프먼(3루수)-제드 라우리(지명타자)-스테픈 피스코티(우익수)-엘비스 앤드루스(유격수)-토니 캠프(2루수) 순으로 타선을 꾸렸다. 스위치 타자인 로리를 포함해 우타자를 7명 배치했다.

포수 대니 잰슨과 배터리 호흡을 맞춘 류현진은 1회 선두타자 칸하에게 솔로포를 얻어맞으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2회에도 선두타자를 출루시킨 류현진은 뜬공에 이어 병살를 유도해내며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쳤다.

팀 타선의 3득점 지원을 받고 마운드에 오른 3회에는 선두타자 앤드루스를 땅볼 처리하며 순조롭게 이닝을 시작했다. 하지만 다음 타자 캠프에게 우전 안타를 맞으며 다시 위기를 맞았다.

이후 칸하를 땅볼로 돌려세운 류현진은 2사 2루 상황서 볼넷에 이어 올슨에게 1타점 2루타를 맞으며 실점했다. 이후 머피에게까지 좌전 안타를 내주며 역전을 허용했다. 채프먼은 삼진으로 잡아내며 이닝을 마쳤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