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신인→광야 대스타"…에스파, 아바타 세계관 빛날 '넥스트 레벨'[종합]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5-17 11:49:34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SM엔터테인먼트의 괴물 신인을 넘어 이제 '광야 대스타'를 꿈꾼다. 그룹 에스파(aespa)가 컴백을 앞두고 한층 업그레이드 된 세계관을 예고했다.

17일 오전 에스파 싱글 'Next Level'(넥스트 레벨)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슈퍼주니어 이특이 진행을 맡은 가운데 에스파 멤버 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이 참석했다.

에스파는 데뷔 초부터 여러가지 신기록을 세우면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그룹이다. 앞서 지난해 11월 발표한 ‘Black Mamba’(블랙맘바)로 역대 K팝 그룹 데뷔곡 뮤직비디오 사상 최단 1억 뷰를 기록했고 미국 빌보드 및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 등 글로벌 차트에서 ‘괴물 신인’다운 파워를 입증했다.

이 밖에도 제 10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디지털 음원 부문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했고 K팝아티스트 최초로 프랑스 럭셔리 하우스 지방시(Givenchy)의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했다.

이처럼 데뷔 초부터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에스파는 이날 오후 새 싱글 ‘Next Level'로 다시 한번 가요계 정상을 노린다. 이번 신곡 ‘Next Level’은 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Fast & Furious: Hobbs & Shaw)’의 OST ‘Next Level’을 에스파만의 색깔로 리메이크한 곡이다. 그루비한 랩과 에너지 넘치는 베이스리프가 돋보이는 힙합 댄스곡으로 에스파 멤버들의 파워풀한 보이스와 버라이어티한 곡 진행이 돋보이는 곡이기도 하다.

가사에는 에스파와 아바타 ‘ae’(아이)의 연결을 방해하고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Black Mamba’(블랙맘바)를 찾기 위해 ‘KWANGYA’(광야)로 떠나는 여정을 그린 세계관 스토리를 흥미롭게 담아냈다.

이날 리더 카리나는 "데뷔곡으로 큰 기록을 세워서 벅찼다. 저희 사랑해주신 팬분들을 위해서 앞으로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국내외 팬들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윈터는 "신곡은 'Black Mamba'와 세계관 스토리가 이어진다. 이번엔 저희가 블랙맘바를 찾기 위해 광야로 떠나는 여정을 담았다. 가사에 집중해서 들어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기대 포인트를 짚었다.

멤버들은 뮤직비디오와 안무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카리나는 "오늘 뮤직비디오를 처음 봤는데 '오 괜찮은데?' 싶더라. 아바타가 저희랑 닮기도 했고 저희의 세계관을 대중들에게 많이 알려서 이제 좀 이질감이 없는 것 같다"며 "'Next Level'은 'Black Mamba'보다 좀 더 시크한 안무를 담으려고 노력했다. 모두가 따라하기 쉬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에스파는 '아바타'를 내세운 독특한 세계관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번에도 'Black Mamba'와 연결된 세계관으로 에스파만의 색깔을 선명히 할 전망이다. 카리나는 "에스파의 세계관을 이해하고 활동해야 하니까 오랜 시간 교육받아왔다. 저희는 8인조 걸그룹"이라고 밝혔다.

이어 윈터는 "저희의 또 다른 자아 아바타가 모험을 한다는 게 어디서도 본 적이 없는 콘셉트이지 않나. 저희만의 독보적인 색깔과 스타일을 가지게 된 것 같아 기분이 좋다"며 세계관에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지젤은 "'괴물 신인', '슈퍼 루키'라고 불러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더 성장하면 저희 세계관을 담은 '광야 대스타'로 불려보면 어떨까 싶다"며 "아직 신인이라 성적이나 기록에 연연하기보다는 꾸준히 에스파의 성장을 보여드리고 싶다. 'Next Level' 그 다음 이야기도 계속 펼쳐지니까 앞으로도 계속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에스파의 새 싱글 ‘Next Level’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된다. 멤버들은 이날 오후 8시부터 네이버 V LIVE aespa 채널 생방송 ‘Next Level of aespa’(넥스트 레벨 오브 에스파)를 통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 에스파 닝닝
  • 에스파 윈터
  • 에스파 지젤
  • 에스파 카리나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