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연' 김용호, 최지우 남편 사진 공개 후 "선 넘었다‥한예슬은 끝까지 갈 것"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6-11 18:32:05
  • 사진=스포츠한국 DB
유튜버 김용호가 배우 최지우 남편 폭로와 관련 "선을 넘었다"고 인정했다. 그러나 한예슬 관련해서는 "끝까지 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튜버 김용호는 지난 10일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라이브 방송을 통해 "선을 넘지 말아야지 다짐을 했는데, 어제 선을 좀 넘었다"며 최지우 남편 사진을 공개한 일을 언급했다.

그는 "최지우는 조용히 살고 있는데 조금 짠했다"며 "제가 선넘는 이유는 이간질 하는 기사들, 부추기는 기사들, 갈등을 유발하는 기사들 때문이다. 나도 요즘 너무 과열됐다는 걸 인정하겠다. 선을 조금 지키겠다. 그래도 한예슬은 끝까지 가야겠다"고 말했다.

김용호는 앞서 9일 '가세연'에서 "아직 공개된 최지우의 남편 사진이 없다. 여기서 처음 공개한다. 남편이 최지우보다 8살 어리다. 한예슬이 최지우의 사례를 벤치마킹해야 한다. 최지우가 남편한테 모든 걸 다 해줬다"라며 최지우 남편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가세연'은 최근 한예슬을 비롯해 연예인들의 사생활 관련 무차별적인 폭로를 이어오고 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