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서인영, "바로 결혼할 수 있는데 남자가 없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9-17 07:58:24
가수 서인영이 여전한 털털 매력을 뽐냈다.

서인영은 지난 16일 오후 10시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했다.

이날 ‘원조 신상녀’로 소개된 서인영은 가요계의 파워냉방 쿨6로 출격, 쥬얼리의 히트곡 ‘One More Time’(원 모어 타임) 무대를 선보이는가 하면, 솔직담백한 매력과 시원한 입담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과거 쥬얼리의 뜨거운 인기를 설명한 김성주는 “여의도 행사 MC를 맡았을 때 쥬얼리가 헬기를 타고 등장했다”라고 전했고, 서인영은 “그때 기억이 잘 안 난다. 내리면 흔들고, 헬기 타고 또 흔들었다”라며 당시 뜨거운 인기를 설명했다.

또 서인영은 각종 상품에 대해 “이거 다 받으면 결혼해도 되겠다. 저는 바로 결혼할 수 있는데 남자가 없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자신도 결혼 안했다고 전한 곽승남에게 “어떻게 뭐 한번 해봐요?”라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러브라인을 형성했다.

이어 김희재와의 대결에서 ‘인디안 인형처럼’ 무대를 꾸민 서인영은 개성 넘치는 보이스와 완벽한 가창력은 물론, 노련한 무대 매너를 자랑하며 남다른 저력을 입증했다.

‘사랑의 콜센타’에서 솔직 당당한 매력으로 시청자를 저격한 서인영은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