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이형택 이후 18년만에 ATP투어 단식 우승 쾌거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jay12@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9-26 20:31:35
  • [카자흐스탄 테니스협회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테니스 세계랭킹 82위의 권순우가 한국 선수로 무려 18년만에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대회 단식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권순우는 26일(한국시간) 카자흐스탄 누르술탄에서 열린 ATP 투어 아스타나오픈(총상금 48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제임스 더크워스(65위·호주)를 2-0(7-6<8-6> 6-3)으로 물리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2003년 1월 아디다스 인터내셔널에서 정상에 오른 이형택(45) 이후 무려 18년만에 한국 선수가 ATP 투어 단식 우승의 쾌거를 이뤄낸 권순우다.

이번 우승으로 기존 82위의 세계랭킹은 57위까지 오를 것으로 보이며 우승 상금 4만7080달러(약 5500만원)도 받게 됐다.

2018년 호주오픈 4강으로 혜성같이 떠올랐던 정현은 2017년 11월 신설 대회였던 넥스트 제너레이션에서 우승했으나 이 대회는 ATP 정규 투어 대회가 아니었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