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은빈, 투명한 얼굴+레드립…시선 압도하는 비주얼 화보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9-28 10:31:42
배우 박은빈의 화보가 공개됐다.

박은빈은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와 진행한 화보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드러냈다.

화보 촬영에서도 지금까지 보여준 적 없는 새로운 컨셉트로 카메라 앞에 섰다. 메이크업을 거의 안 한 투명한 얼굴에 레드립으로 포인트를 준 박은빈의 새로운 얼굴에 모든 스태프가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박은빈은 10월 방영되는 퓨전 사극 '연모'를 통해 남장한 왕을 연기하며 확실한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박은빈은 "2014년 '비밀의 문'이 마지막 사극 작품이었다. 오랜만에 사극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던 중 '연모'를 만났다. '조선 시대 여자가 왕세자로 살아가고, 왕이 되는 이야기', 이 한 줄로도 설정이 너무 매력적이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사극을 더 할 기회는 있겠지만, 왕 역할을 할 수 있는 기회는 없을 것 같았다. 모든 걸 다 제치고 '연모'를 하게 되었다”며 7년 만에 사극을 찍게 된 이유를 밝혔다.

내달 11일 오후 9시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연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다.

'연모' 제작진은 "비밀스럽고도 아련한 로맨스를 꽃피워낼 박은빈과 로운을 비롯해, 그 운명의 소용돌이를 함께 할 인물들이 얼마 남지 않은 첫 방송에 앞서 시청자 여러분께 연모의 마음을 전했다. 궁 곳곳에서 여러분의 마음을 움직일 이야기를 만들어나갈 이들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