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희·박희순·안보현 팀워크 완벽"…'마이 네임' 끈끈했던 현장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10-18 09:22:11
  • 사진=넷플릭스
'마이 네임' 팀이 끈끈한 팀워크를 자랑했다.

18일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 측은 촬영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이번 스틸에는 제작진과 출연 배우들의 완벽한 호흡이 고스란히 담겼다. 김진민 감독과 한소희, 박희순, 안보현, 김상호, 이학주, 장률, 윤경호는 모니터링하면서 치열하게 촬영에 임하는가 하면, 카메라 뒤에서는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연출을 맡은 김진민 감독은 "박희순, 김상호 등 선배 배우들이 중심이 돼 편안한 현장 분위기를 만들어줬다. 덕분에 팀워크가 좋았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한편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