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윈도:여왕의집' 송윤아·이성재 리마인드 웨딩서 충격적 사건…인물관계도 '눈길'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11-29 23:47:43
  • 채널A '쇼윈도 : 여왕의 집'
'쇼윈도 : 여왕의 집'이 충격적인 오프닝으로 첫 회를 열었다.

29일 첫 방송된 채널A '쇼윈도 : 여왕의 집'에서는 신명섭(이성재)과 한선주(송윤아)가 리마인드 웨딩을 갖는 날 한선주가 쓰러진 채 발견되는 사건이 그려졌다.

이날 신명섭과 한선주는 리마인드 웨딩을 치르면서 앞으로 영원히 서로만을 사랑하고 존경할 것을 맹세한다고 말했다.

사랑을 서약한 뒤 입을 맞춘 두 사람은 하객들 앞에서 탱고 춤을 췄다. 하객들의 박수가 쏟아지고 다같이 파티를 즐긴 가운데 한선주가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이때 어딘가에서 여자의 비명 소리가 들렸다. 신명섭은 비명 소리가 난 곳으로 달려갔다가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는 한선주를 발견했다.

신명섭, 한선주 부부와 같은 타운하우스에 살고 있는 사람들은 형사에게 두 사람 사이에 숨은 비밀이 있는 것처럼 얘기했다.

한편 '쇼윈도 : 여왕의 집'이 충격적인 사건으로 첫 회를 시작하면서 인물관계도에 관심이 집중됐다.

인물관계도에는 신명섭, 한선주 부부를 중심으로 이들의 가족과 주변 인물들이 나와 있다.

이에 따르면 신명섭은 미술학원 강사 윤미라(전소민)와 불륜 관계를 맺고 있다.

한선주의 주변 인물로는 엄마이자 라헨그룹 회장인 김강임(문희경), 이복동생 한정원(황찬성), 동창인 신경정신과 교수 차영훈(김승수) 등이 나와 있어 앞으로 이들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관심을 끌었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