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걸파' 모니카 "이 언니는 고등학교가 16년 전…한 번 더 대한민국 흔들어주길"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11-30 23:18:31
  •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
'스걸파' 모니카가 여고생 크루들을 향해 "대한민국을 흔들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30일 방송된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이하 '스걸파')에서는 여고생 크루들과 처음 만난 '스우파' 마스터 팀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YGX 리정은 크루만의 강점을 알려달란 질문에 "저에게 고등학생 시절은 약 5년 전밖에 안 된다"며 어린 나이를 강조했다.

리정의 답변에 라치카 가비는 "또 시작이야"라고 했고, 프라우드먼 립제이는 리정을 향해 "너 영원히 24살일 거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프라우드먼 모니카는 "이 언니는 고등학교가 16년 전이다"라며 "전 세계의 혁명이란 걸 사실은 10대들이 일으켰다고 한다. 너희들이 한 번 더 대한민국을 흔들어 주길 바란다"고 말해 여고생 크루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날 펼쳐진 1차 오디션 '크루 선발전'은 여고생 크루들이 준비해 온 퍼포먼스를 선보이면 종료 10초 전부터 마스터들이 'IN' 버튼을 눌러 선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마스터 4팀 이상의 'IN'을 받으면 1차 오디션을 통과하며, 합격한 크루들은 자신들에게 'IN' 버튼을 누른 마스터 팀 가운데 한 팀을 선택해 같은 팀을 이룰 수 있다.

'스걸파' 최종 우승 크루에게는 1000만원의 장학금, 금융서비스 광고 모델 기회가 주어진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