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명곡' 라붐, 핑클 '영원한 사랑' 재해석 "러블리 매력"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12-04 15:34:35
걸그룹 라붐이 국민 요정으로 변신한다.

라붐(소연, 진예, 해인, 솔빈)은 4일 오후 6시 5분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 러블리한 무대로 안방극장을 사로잡는다.

이날 전설의 DJ 이금희 편 2부에 출연하는 라붐은 핑클의 ‘영원한 사랑’을 선곡해 사랑스러운 퍼포먼스를 보여준다.

라붐은 대중에게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핑클의 ‘영원한 사랑’을 라붐만의 스타일로 재해석, 풋풋하면서 보기만 해도 미소 짓게 만드는 무대로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특히 청순한 콘셉트부터 성숙한 모습까지 팔색조 매력 가득한 라붐이 걸그룹의 대명사 핑클의 무대를 선보인다고 해 기대가 모아지는 가운데, 과연 이들이 보여주는 ‘영원한 사랑’과 하이라이트 “약속해 줘”는 어떨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라붐 외에도 뮤지컬계의 슈퍼스타 마이클 리를 시작으로, 국보급 보컬 고유진, 아이돌 대표 파워보컬 유회승, 트로트 야생마 신승태, 독보적인 음색의 소유자 류정운과 박산희의 무대가 공개되며, 안방극장을 흥으로 가득 채운다.

역주행 ‘상상더하기’를 비롯해 최근 신곡 ‘Kiss Kiss’(키스 키스) 등 남녀노소 누구나 따라 하기 쉬운 포인트 안무와 멜로디를 선사했던 라붐은 이번 ‘불후의 명곡’ 무대를 통해 다시 한번 다채로운 매력을 뽐낸다.

한층 성숙해진 비주얼과 음악으로 국내외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라붐은 미니 3집 ‘BLOSSOM’ 발매와 동시에 라디오, 예능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으며, 멤버 솔빈은 현재 JTBC 월화드라마 ‘IDOL[아이돌 : The Coup]’에서 실감 나는 연기로 눈도장 찍고 있다.

한편, 라붐은 4일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 추억을 완벽 소환할 예정이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