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김다나, '갈비뼈 금' 부상에도 고음 투혼…은가은에 한 표 차 승리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1-22 00:21:39
  • TV조선 '미스트롯2'
'미스트롯2' 은가은이 김다나에 한 표 차이로 패했다.

21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서는 본선 2차 1:1 데스매치에 나선 은가은과 김다나의 무대가 공개됐다.

은가은은 데스매치를 준비하며 집에서 노래 연습을 하다 이웃이 찾아오자 차 안에서 연습을 이어갔다.

매일 차 안에서 추위를 견디며 연습한 은가은은 김상배의 '안돼요 안돼'를 선곡해 앞선 무대들과 마찬가지로 시원한 고음을 선보였다.

은가은과 대결한 김다나는 본선 1차 팀미션 리허설에서 갈비뼈에 금이 가는 부상을 입어 고통을 참아가며 '늙어서 봐' 무대를 준비했다.

그는 무대에서 은가은에 못잖은 고음으로 부상투혼을 펼쳐 심사위원들을 고민에 빠지게 했다.

장윤정은 "은가은이 노래는 잘 하지만 과연 트로트 오디션에 적합할까 생각했는데 오늘 그렇지 않다는 걸 화끈하게 보여줘서 놀랐다"며 "김다나는 초대가수 무대를 본 느낌이었다. 무대 위에서의 긴장감이 덜하게 느껴졌다"고 밝혔다.

조영수는 두 사람의 무대 모두 좋았다고 칭찬한 뒤 은가은을 향해 "4글자 단위로 끊는 습관이 남아 있다"고 지적했다. 또 김다나에게는 "정형화된 느낌이다. 개성이 느껴지지 않았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두 사람의 대결 결과는 한 표 차이로 희비가 갈렸다. 박빙의 승부 끝에 김다나가 1표 차로 승리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