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광 딸 미자 '엄친딸' 이력 관심 #홍대 동양화 전공 #미녀 개그우먼 출신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1-23 14:58:08
  • 사진=CHIC엔터테인먼트
장광 딸 미자의 '엄친딸' 이력이 관심이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장광 부부의 집을 방문하는 김희철, 지상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장광은 "딸이 공부를 잘했다. 홍대 나왔는데 4년 동안 장학금을 받았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장광의 딸 미자는 홍익대학교에서 동양화를 전공했으며, MBC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현재는 대학원에 다니고 있으며, MC와 배우로도 활동 중이다.

미자는 인터뷰를 통해 "연극, 성우,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를 오긴 아버지처럼 개그맨과 MC를 자유자재로 오가며 활동하는 게 꿈"이라고 밝힌 바 있다.

장광은 1969년 연극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1978년 DBS에 성우로 입사해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특히 2011년 영화 '도가니'에서 소름끼치는 악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물오른 연기력을 펼쳤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