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컵 공대녀' 민한나, 초미니 스커트 아래로 드러난 심쿵 각선미
스포츠한국 속보팀 reporter@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5-06 07:23:52
민한나가 어린이날 일상을 공유했다.

민한나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월 으른의날 한나 비서와 만년 푸르부장님"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민한나는 검은색 언더웨어 위에 흰색 셔츠를 걸쳐 입은 채 아찔한 포즈를 취해 보이고 있다.

S라인 몸매와 검은색 초미니 가죽 치마 아래로 드러난 매끈한 각선미가 시선을 끈다.

한편 민한나는 레이싱모델로 활동중이며 2019 한국패션디자이너협회 최우수 모델상을 수상했다. 또한 지난해 단독 사진집을 출간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