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엔씨소프트, 2021년 신입 공채 모집 시작
경제산업부 김동찬 기자 dc007@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9-24 13:56:22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넷마블은 2021년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신입 공채 모집은 넷마블(게임 퍼블리싱)을 비롯해 넷마블의 개발자회사인 넷마블네오, 구로발게임즈 등 총 3개사에서 진행한다.

모집 직군을 살펴보면 넷마블은 △사업PM △마케팅 △소프트웨어 개발 △빅데이터 △QA △경영지원 등 13개 부문이며, 넷마블네오는 △게임기획 △클라이언트 등 4개 부문, 구로발게임즈는 △클라이언트 △서버 부문에서 모집한다.

지원 자격은 2022년 1월 입사 가능한 기 졸업자 및 2022년 2월 졸업 예정자로 전공 등과 상관없이 해당 직무에 관심이 있다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채용 절차는 서류전형-인성검사/넷마블테스트-면접전형-채용검진 순으로,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온·오프라인 방식을 병행해 진행한다. 각 전형은 직무적합성과 넷마블 인재상(게임전문가/문제 해결력/일류인재/글로벌 마인드/긍정적 영향력) 부합도를 중점적으로 평가한다.

서류접수는 이날부터 10월11일 오후 5시까지 넷마블 채용 페이지를 통해 지원 가능하며, 11월~12월 필기전형과 면접전형을 거쳐 최종 선발된 인원은 22년 1월 중 입사한다.

특히 넷마블은 이번 채용에서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다. 오는 30일과 10월1일 양일간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온라인 채용 박람회 ‘넷마블 타운’을 개최한다. 참가 희망자는 27일까지 넷마블 채용 페이지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채용 박람회 참가자는 넷마블 입사지원 시 서류전형에서 우대한다.

넷마블 타운은 넷마블 신사옥 지타워를 배경으로 로비, 컨퍼런스 홀, ㅋㅋ다방, 외부 공원, 41층 루프탑 등 가상 공간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원자들은 아바타 형식으로 접속해 자유롭게 둘러보며 실시간 직무상담, 이벤트 등에 참여할 수 있다.

엔씨소프트도 2021년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27일부터 시작한다.

이번 채용은 △Game AI △Speech AI △Vision AI △Language AI △Knowledge AI △캐릭터사업 운영 △게임 엔진 개발 △게임 개발 △서비스 플랫폼 개발 △Content Design △System Design △QA △웹/모바일 APP 서비스 기획 △개발관리(PM) △System Engineering △게임 사업 △경영전략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전략 기획 △인사(HRM) △총무 등 20개 부문에서 진행한다.

지원서는 27일부터 10월8일 오후 2시까지 엔씨소프트 채용 홈페이지에서 접수한다. 채용 절차는 서류 전형-NC TEST(인성, 적성/직무)-1차 면접-2차 면접-채용 검진 순이다. 최종 합격자는 2022년 1월 신입사원으로 입사한다.

엔씨소프트는 지원자들에게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비대면 상호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지원자는 ‘온라인 채용 설명회’, ‘온라인 1대1 직무 상담회’ 등을 통해 채용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다.

‘온라인 채용 설명회’는 29일 오후 7시부터 엔씨소프트 공식 유튜브에서 생방송한다. 채용 담당자와 취업 전문 유튜브 채널 ‘인싸담당자’를 운영중인 ‘제이콥’이 회사와 공채 전반에 대해 설명하고, 각 부서 직원들이 직무별 상세 내용과 지원 과정에 도움이 될 정보들을 소개한다. 지원자들의 질문을 실시간으로 받아 답변하는 코너도 마련한다.

‘온라인 1대1 직무 상담회’는 10월5일과 6일 열린다. 각 직무 담당자들이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신청자들과 상담한다. 사전 신청은 27일부터 29일까지 ‘2021 신입사원 공개채용 안내 웹페이지’에서 받는다.

엔씨소프트는 지원서 접수를 시작하는 27일 ‘2021 신입사원 공개채용 안내 웹페이지’를 오픈할 예정이다. 2021 신입사원 공개채용 안내 웹페이지와 공식 SNS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서는 이번 채용 관련 세부 정보, 채용 홍보 영상, 신입 공채로 입사한 현직자들의 인터뷰 등을 확인할 수 있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