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시청률] '원더우먼' 이하늬, 본격 코믹버스터 시동…순간 최고 16.4%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기사입력 2021-09-25 07:39:24
  • 사진=SBS 캡처
'원더우먼'이 본격적인 이야기를 전개하면서 시청률 왕좌 굳히기에 돌입했다.

24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연출 최영훈 /극본 김윤 /제작 길픽쳐스) 3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13.2%, 전국 시청률 12.7%, 순간 최고 시청률은 16.4%를 돌파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도 5.5%를 기록, 금요일 드라마는 물론 이번 주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1위를 나타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조연주(이하늬)가 가짜 강미나(이하늬)라는 사실을 알아챈 한승욱(이상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연주는 "진짜 미나 어딨냐"는 한승욱의 추궁에 "진짜 미나라니, 그럼 내가 강미나가 아니란 얘기냐"고 되물었다.

이후 사건 현장에 도착한 조연주는 그날의 기억을 되짚어보기 시작했다. 이때 왕필규(이규복)와 최대치(조달환)가 다가왔고 삼거리파까지 기습했다. 그 순간 본능적으로 움직인 조연주는 스스로 강미나가 아니란 사실을 확실히 자각했다.

이 가운데 열린 유민그룹 긴급주주총회에서 강은화(황영희)는 "경영보단 치료가 우선"이라며 강미나를 끌어내리려 했다. 하지만 유민그룹 주식의 32%를 갖고 있는 한승욱이 강미나의 총수 승계 지지를 선언하면서 새로운 국면을 예고했다.

한편 '원더우먼'은 매주 금, 토 밤 10시 방송된다.

  • AD
A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