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다이어트 끝 노출 화보
기사입력 2021-04-30 00:38:34

가수 소유가 건강미 넘치는 걸크러시 매력을 발산했다.

남성 매거진 ‘노블레스 맨’ 5월호는 27일, 소유의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소유는 바이크 팬츠와 하이힐, 파격적인 시스루 상의에 볼드한 주얼리를 믹스 매치한 스타일로 업그레이드된 세련미를 발산하며 시선을 압도했다.

무대 위에서도 남다른 걸크러시 존재감을 뽐내는 소유는 화보에서도 프로페셔널한 표정과 포즈를 취하며 ‘화보 장인’의 면모를 드러냈다. (사진제공=노블레스 맨)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소유는 “긴장했어요. 열심히 다이어트를 하고 찍는 화보여서 그런지 보디 프로필 촬영을 하는 느낌이었어요. 얼굴보다 몸매가 더 신경 쓰이더라고요”라며 오랜만에 화보 촬영을 진행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소유는 많은 이들이 ‘소유의 몸매는 타고난 거다’라고 생각하는 것에 대해 “몸매라는 건 타고나는 부분도 있죠. 골반이나 엉덩이는 운동한다고 키울 수는 없거든요. 오히려 살이 있는 사람들이 예쁜 엉덩이를 만들기 쉬워요. 그런데 저는 진짜 노력형이에요. 열심히 운동하는 스타일이죠”라고 답했다.

음악 이야기도 이어졌다. 솔로곡 ‘잘 자요 내 사랑’과 ‘안녕? 나야!’ OST ‘웃어주지 말아요’, 아이즈원∙pH-1과 컬래버레이션 한 ‘제로:애티튜드(ZERO:ATTITUDE)’까지 꾸준히 신곡을 발매하고 있는 소유는 “저는 아직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음원 차트를 본 지 오래됐는데 뭐랄까, 순위에 연연하지 않고, 내가 하고 싶은 음악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아간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하고 있어요”라며 음악에 대한 소신을 밝히기도 했다.

올해 서른을 맞이한 소유는 자신의 20대를 돌아보며 “열심히 일했고 열심히 살았어요. 오롯이 일만 했어요. 그래서 20대 후반부터 ‘나를 위한 무언가를 해보자’ 다짐했어요. 홀로 떠나는 첫 해외여행, 서핑, 요가 등을 하면서 스스로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방법을 찾고 있어요”라며 한결 여유로워진 모습을 보여줬다. (사진제공=노블레스 맨 )

  • AD
AD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