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최고 앞둔 한국 증시에 "러브콜"
박병우 기자 pbw@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6-11 10:56:57
  • ( 사진=연합뉴스 )
[주간한국 박병우 기자] 사상 최고치 경신을 목전에 둔 한국 증시에 대해 과감한 러브콜이 날아왔다.

11일 글로벌 분석기관 BCA리서치는 한국 증시의 상대적 매력을 반영해 신흥시장 포트폴리오에서 비중을 확대하는 전략을 추천했다.

BCA는 "한국에서 신용 투자 등 개인투자자의 열풍이 쉽게 식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진단했다. 양호한 기업이익이 버텨주는 한 개인 매도에 따른 조정 국면이 나타나면 기관과 외국인이 즉각 개입할 것으로 관측했다.

상반기 주가 상승이 계속되면서 위험과 보상의 상충관계(tradeoff)는 절대적 기준으로 매력적이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다른 신흥 증시대비 상대적 수익 상회는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BCA는 "아직 하향 조정되지 않는 다른 신흥증시에 대한 수익 전망과 달리 한국 대형 기술주에 대한 수익은 이미 하향 조정이 이뤄졌다"며"역발상 관점에서 한국 증시에 진입할 수 있는 요인"으로 진단했다. 한국 대형 기술주의 수익 감소 가능성은 상당 부분 주가에 반영된 것으로 해석했다.

따라서 신흥시장 전문투자자들에게 이머징 포트폴리오 구성시 한국 비중을 기준치보다 늘리는 전략을 추천한다고 BCA는 밝혔다. BCA리서치는 매년 글로벌 기관투자가 평가에서 독립 리서치 1~2위를 차지한다.

pbw@hankooki.com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