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민의힘 전격 입당... "정권교체 위해 정정당당하게 경선"
장서윤 기자 ciel@hankooki.com 기사입력 2021-07-30 14:35:08
  • 윤석열 전 검찰총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주간한국 장서윤 기자]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30일 국민의힘에 전격 입당했다. 지난달 29일 대권 도전 선언을 한 지 한 달 만이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를 방문해 권영세 대외협력위원장을 만나 입당하겠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오늘 국민의힘 당에 당원으로 입당하기 위해 당사를 찾았다"라며 입당을 알렸다. 그는 "정치를 시작하고 한 달이 조금 지났지만, 오랫동안 생각해왔다. 정권 교체를 위해서는 제1야당에 입당해서 정정당당하게 초기 경선부터 시작해 가는 것이 도리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렇게 함으로써 국민의힘 당이 국민들로부터 더 넓고 보편적 지지를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해서 오늘 입당을 결심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권영세 의원은 "윤 전 총장과 국민의힘의 생각은 다르지 않다. 결정을 아주 강렬하게 환영한다"고 화답했다.

윤 전 총장의 입당은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앞서 윤 전 총장은 8월에 입당을 결정하겠다고 밝혀왔다. 그러나 최근 자신의 거취 관련 논란을 매듭짓기 위해 시기를 앞당긴 것으로 보인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