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임원 인사 단행...부사장 11명, 상무 23명 승진
이재형 기자 silentrock@hankooki.com 기사입력 2021-12-15 12:42:58
성과주의 인사기조 바탕...신사업 발굴 리더십 확충
  • 삼성물산 CI
[주간한국 이재형 기자] 삼성물산이 15일 부사장 11명, 상무 23명을 승진시키는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했다.

삼성물산은 성과주의 인사기조를 바탕으로 각 부문에서 탁월한 성과를 창출하고 전문성과 혁신 마인드를 보유한 인재를 중심으로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특히 부사장에 새로운 사업을 발굴하고 미래를 이끌 추진력과 리더십을 보유한 리더를 발탁, 최고 경영자 후보군을 두텁게 확충했다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이번 2022년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한 데 이어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다음은 삼성물산 '2022년 정기 임원인사' 내용이다.

상사부문

◆ 부사장

▲우형욱 ▲이상윤

◆ 상무

▲이근석 ▲추현철 ▲홍강민

건설부문

◆ 부사장

▲김상국 ▲김정욱 ▲신 혁 ▲이경수 ▲이병수 ▲최영재 ▲한선규

◆ 상무

▲강동희 ▲김도형 ▲김형욱 ▲박기한 ▲박홍길 ▲배재현 ▲신상훈 ▲이일권 ▲장갑봉 ▲정기덕 ▲정주용 ▲진창국 ▲최준영 ▲한일근

패션부문

◆ 부사장

▲김태균

◆ 상무

▲권한길 ▲심재원 ▲이무영 ▲조항석

리조트부문

◆ 부사장

▲이채성

◆ 상무

▲강병오 ▲유양곤

silentrock@hankooki.com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